Shop Sign
Since
English Button
Tel    E-Mail    To Map    Open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스페인 와인
방문자 카운트
하루
1,022
현재
21
샵에서 못다한 이야기
 

콘트라반디스타 아몬티야도 셰리는 발데스피노 포도원의 셰리 중 향이 짙은 고급 제품입니다. 셰리는 새 술을 조금 붓고, 섞인 술을 조금 빼내는 솔레라에서 숙성하는데, '발데스피노'의 솔레라는 170여 년 된 것으로, 스페인에서 가장 오래된 셰리 솔레라 중 하나입니다.

콘트라반디스타 아몬티야도 셰리 | 영원한 약속의 술 🍷

르프로뒤
Le Produit
용량 750 ml
가격 ₩48,000 현재가
파는 곳 La boutique | 좋은 술만 엄선하는 레스프리 L'Esprit Selectionne Uniquement les Meilleures Liqueurs Disponibles. © 레스프리
전체상품 > 와인 > 스페인 와인 상품정보 | 상품문의 | 상품리뷰
square 상품정보 관심등록 가격계산
추천상품
6,990
상품명 꼰뜨라반디스따, 아몬띠야도 헤레스 (셰리)
제품명 Contrabandista, Amontillado Jerez   Flag Play
가격 ₩48,000   현금/카드 무관 현재가
포도원 Valdespino
원산지 스페인
품질등급 아몬띠야도
알콜도수 18 %
용량 750 ml
상품종류 강화 와인, 셰리
구입정보
술이야기 공유 이야기나 느낌 공유 부탁요.
6
테이스팅노트 맛은 어떨까요?
샵장과 지인들의 주관적인 경험으로, 제조사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짙은 노란색에 헤이즐넛을 포함한 아주 복잡한 향에, 약간 달콤하며, 전체적으로 맛의 균형이 좋습니다.

© 2010 레스프리 드 분당 (www.lesprit.kr) 영리 목적 이용 및 수정 금지. 샵장이 좋은 술을 찾아 소개글을 직접 작성합니다^^;



서빙방법 맛있게 먹는법




음식궁합 어울리는 안주


상품설명
'콘트라반디스타 아몬티야도 셰리(꼰뜨라반디스따, 아몬띠야도 헤레스, Contrabandista, Amontillado Jere)'는 스페인의 발데스피노 포도원에서 만드는, 아몬티야도 셰리주입니다.

'아몬티야도(아몬띠야도, Amontillado)'는 스페인의 몬띠야(Montilla) 지역에서 만들던 셰리주로, 일반적인 셰리주 보다 색도 짙고 향도 좀더 강합니다.

아몬티야도 셰리주는 보통 드라이 와인으로 식전주로 많이 사용하는데, 이 술은 5%의 스위트 와인(Pedro Ximénez)을 첨가한 미디엄 스위트 와인입니다. 따라서, 간단한 안주와 함께 와인만 드시기에도 좋습니다.

참고로, '꼰뜨라반디스따(Contrabandista)'는 무법자란 뜻으로, 유명한 영국의 코미디 오페라(The Contrabandista)에서 이름을 딴 듯 합니다. 가볍게 보는 코미디처럼, 편하게 드실 수 있는 술이라는 의미인 듯 합니다.

꼰뜨라반디스따 셰리주는 평균 16년 이상 숙성한 후 출시됩니다.

Solera


참고로, 아몬티야도는, '검은 고양이(The Black Cat)' 등 그로테스크한 소설로 유명한 영국의 작가 '애드가 앨런 포우(Edgar Allan Poe)'가 1846년에 발표한 아주 짧지만, 강한 메시지를 담은 단편소설 '아몬티야도 술통(The Cask of Amontillado)'으로도 유명합니다.

여기서 아몬티야도는 영원히 불변하는 인간의 숙명을 나타내는 상징물로 쓰였습니다.

아몬티야도 술통

© 2010 레스프리 드 분당 (www.lesprit.kr) 영리 목적 이용 및 수정 금지. 샵장이 좋은 술을 찾아 소개글을 직접 작성합니다^^;


발데스피노

'발데스피노(발데스삐노, Valdespino)'는 스페인에서 가장 오래된 포도원 중 하나입니다. 13세기에 알폰소 10세가, 기사였던 발데스삐노 씨에게 수여한 포도원이 그 기원입니다.

셰리주는 19세기부터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셰리주는 쏠레라(Solera)라 부르는 특이한 방법으로 숙성하는데, 발데스피노의 쏠레라는 1842년에 만들어진 것으로, 스페인에서 가장 오래된 3개의 솔레라 중 하나입니다.

따라서, 쏠레라의 어딘가에는 170여 년 전에 부어진 술이 남아 있다고도 할 수 있습니다.

Old Sherry


발데스피노는 전통적인 방법으로 셰리주를 만드는 것이 특징입니다.

예를 들면, 보통의 셰리주는 포도를 다른 곳에서 구입하여 만듭니다. 발데스피노는 이와 달리 포도밭을 직접 소유하고, 해당 포도밭의 포도만을 사용하여 술을 만들기 때문에, 특색 있는 술을 만들 수 있습니다.

또, 와인을 만들 때 사용하는 발효통은 보통은 금속통을 사용합니다. 발데스피노는 아직도 나무통을 사용하는 마지막 제조자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는 전통적인 셰리주에서 맛이 달라지는 것을 최소화 하기 위해서라고 합니다.

#발데스피노 #발데스삐노

© 2010 레스프리 드 분당 (www.lesprit.kr) 영리 목적 이용 및 수정 금지. 샵장이 좋은 술을 찾아 소개글을 직접 작성합니다^^;


셰리주

'셰리주(셰리, Sherry Flag Play)'는 스페인의 헤레스(Jerez Flag Play) 마을에서 청포도로 만들던 강화 와인입니다. 헤레스(Jerez)의 영어식 단어가 셰리(Sherry)입니다.

셰리주는 쏠레라(Solera)라 부르는 독특한 방식으로 숙성시키는 것이 특징입니다. 숙성용 통을 쌓아 숙성하고, 가장 아래층에서 정해진 와인을 따라내어 병에 담고, 빈 공간을 위층의 통에서 빼내어 채우는 방식입니다. 가장 위층의 통에는 새 와인으로 빈 공간을 채웁니다.

Solera


가장 아래쪽의 통에서 일부만을 빼내기 때문에, 영원히 통에 남는 와인이 있다는 의미로, 라틴어로 '인 페르페툼(In Perpetumm, 무한한)'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셰리주는 청포도로 만들어 다른 강화 와인에 비해 질감이 적고 깔끔한 것이 특징입니다. 또 쏠레라로 숙성시켜, 다양한 숙성 년도의 와인이 섞이기 때문에, 복잡한 향의 와인이 됩니다.

다양한 종류의 셰리주가 만들어지는데, 보통 숙성 방법에 따라 3가지로 나눌 수 있습니다.

  • 피노(Fino, 완전 발효된) - 포도를 완전 발효시킨 후, 브랜디를 약간 부어 변질을 막으면서, 추가 발효시킵니다. 완전 발효로 단맛이 적고, 미생물에게 필요한 공기와 접하는 위쪽 부분에 효모층이 생기기 때문에 과일향이 보존되며, 추가 발효에 의해 알코올이 산으로 변해 새콤한 맛을 갖는 것이 특징입니다.
     
  • 올로로쏘(Oloroso, 향기로운) - 포도를 발효시킨 후, 브랜디를 충분히 부어 변질을 막고, 산화시킵니다. 공기와 접촉시켜 과일향이 산화하기 때문에, 마른 과일향을 갖는 것이 특징입니다.
     
  • 아몬띠야도(Amontillado, 몬띠야의) - 과거 몬띠야(Montilla) 지역에서 만들던 셰리주로, ‘피노’처럼 발효 시킨 후, ‘올로로쏘’처럼 산화까지 시킵니다. 두 가지의 특성을 갖기 때문에 가장 복잡한 향의 셰리주입니다. 적정 시점을 골라 추가로 브랜디를 부어야 하기 때문에, 비교적 만들기 힘들고 가격도 조금 더 비싼 경향이 있습니다.


  


여기에, '피노' 셰리주 중에서, 습기가 많아 효모층이 잘형성되는 지역에서 만든 셰리주는 따로 분류하여 '만사니야(Manzanilla)'라 부르기도 합니다.

전통적인 셰리주는 단맛이 없지만, 먹기 편한 와인을 원해는 최근의 경향에 따라, 단맛을 추가한 와인도 허용되고 있습니다.

보통 약간의 스위트 와인 또는 포도즙을 첨가하는데, 피노로 만든 것을 페일 크림(Pale Cream), 올로로쏘는 크림(Cream), 아몬띠야도는 미디엄(Medium)이라 부릅니다.

셰리주는 최소 평균 숙성 기간이 2년입니다. 셰리주는 여러 와인이 섞이기 때문에 숙성 기간을 평균으로 규정하고 있는데, 쏠레라의 전체 와인 용량을, 1년 동안 빼내는 와인의 양으로 나눈 것으로 정의합니다.

현재는 장기 숙성하는 와인(V.O.S., V.O.R.S.)이나, 쏠레라를 쓰지 않는 와인(Vintage), 스위트 와인(Pedro Ximéne) 등도 허용되고 있습니다.

셰리주는 독특하고 풍부한 향 때문에 다양한 요리에 향을 더하는 데에도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셰리주 #셰리

© 2010 레스프리 드 분당 (www.lesprit.kr) 영리 목적 이용 및 수정 금지. 샵장이 좋은 술을 찾아 소개글을 직접 작성합니다^^;


강화 와인 - 말린 과일향이 짙은 와인 ⇅


술이야기 평가 좋은 일 하신 셈치고 꾸~욱 눌러주셔요^^;
이야기 '좋아요' 부탁요.
관련상품 강화 와인 상품 보기   인기순
뽀르뚜 끄루쓰, 따우니
₩25,000
까싸노, 마르쌀라
₩32,000
싼따 루지아, 마데이라 품절
₩46,000

square 관련게시물
170년의 제조공정, 2017.06.03
square 상품문의 (상품문의수 : 5 개) 전체보기 문의하기
번호 작성자 작성일 상태
8169 ****ik@naver.com 2017.08.31 13:55 회신완료
6658 ****s1987@naver.com 2015.12.03 14:38 회신완료
5585 ****33@hanmail.net 2015.04.13 07:05 회신완료
4713 ****vet@naver.com 2014.11.20 12:17 회신완료
4475 ****ry2414@gmail.com 2014.09.22 12:46 회신완료
샵장이 좋은 술을 찾아 소개글을 직접 작성합니다^^;. "콘트라반디스타 아몬티야도 셰리 | 영원한 약속의 술". 2011-05-26 20:46. ©레스프리
이용정보 | 이용약관 | 개인정보처리방침 | 이메일주소수집거부 | 사이트맵
상호: 레스프리 드 분당, 대표: 홍예영, 사업자등록번호: 142-09-30591, 정보관리책임자: 천자홍